회원 가입    로그인
홈으로
HOME
공지사항
What's NEW
문의사항
Q&A
채용정보
Job Vacancies
면접정보
interview TIP
자유게시판
Free Board
Home > 기업소개 > 공지사항
2005 업종·연령·기업별 취업전략
2005 업종·연령·기업별 취업전략

기업마다 자기 취향에 맞는 ‘맞춤형 채용’이 확산되면서 취업전략에도 새로운 변화가 필요하다. 채용시장 트렌드에 맞춰 꼼꼼한 전략을 짜지 않으면 ‘백수탈출’이 쉽지 않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29일 내년 채용시장의 특징에 맞는 업종·연령·기업별 취업전략을 제시했다.

◇기업을 알아야 한다=삼성·LG전자와 SK텔레콤 등 주요 기업들은 내년 대졸사원 모집때 전공능력 시험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들 업종을 희망하는 구직자들은 지원분야에 대한 전공 공부가 필수적이다. 본격적인 취업시즌이 되기 전에 정보기술(IT) 자격증을 취득해두는 것도 도움이 된다.

유통이나 식·음료업체들은 인문계와 여성 채용비율이 높은 만큼 인문계 출신 여성들이 공략해볼 만하다. 금융권의 경우 하나은행이 올 하반기 신입사원 공채 때 사회봉사활동 경험자를 우대하는 등 공정성과 정직성을 겸비한 인재 채용에 힘쓰고 있어 사회봉사활동을 쌓아두는 것도 자기경쟁력의 하나가 될 수 있다.

 

◇대학원이 능사는 아니다=대학을 갓 졸업하는 구직자는 대학원에 진학하거나 어학연수를 고집할 필요가 없다.

나이를 제한하는 기업이 적지 않을 뿐 아니라 아예 취업재수생을 받지 않는 기업도 있는 만큼 20대 구직자는 아르바이트나 인턴, 공모전 등 다양한 경험을 쌓는 것이 취업에 더 유리하다.

취업 재수생이나 구조조정에 따라 재취업하려는 30∼40대 구직자는 학력이나 연령 제한을 없앤 공기업을 노려볼 만하다.

◇맞춤채용에 대비하자=자사의 특성을 살린 시험방법을 도입하는 기업들이 늘어나고 있다. 구직자들이 원하는 기업의 특징에 맞춰 취업준비를 하지 않으면 낭패를 볼 수 있다.

의류전문 기업인 이랜드는 ‘자기증명 채용’이라는 독특한 채용방식을 쓴다. 지원자의 학력, 나이, 성별과 상관없이 지원자가 지원부문에 대한 역량을 스스로 증명하는 방식이다. 스스로의 가치와 잠재력, 역량을 설득력있게 표현할 수 있는 나름의 노하우 개발 없이 전통적인 취업공부에만 매달려선 이랜드의 취업문을 통과할 수 없다.

KBS는 한국어능력 시험 점수를 영어공인성적 점수보다 더 높은 비율로 반영하고 있다.

올바른 한국어 사용을 장려할 방송매체로서 한국어를 바로 사용할 줄 아는 인재를 뽑겠다는 취지다.

MBC도 신입사원 종합교양시험에서 ‘대장금’ 관련 4문제를 출제하는 등 기존 일반상식 수준의 문제에서 탈피했다.

〈유형렬기자〉